기생충 아카데미 각본상 수상하다.

기생충 아카데미 감독상 등 4관왕


  한국 영화사에 경사다.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제92회 아카데미 각본상을 수상한 것이다. 정말 한국 영화사의 쾌거가 아닐 수 없다. 한진원 작가와 봉준호 감독은 미국 LA 돌비극장에서 아카데미 각본상 수상자로 호명된 것이다.

  한국 영화가 최초로 아니 아시아계 최초 수상이다. 기생충, 나이브스 아웃, 결혼이야기, 1917,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등 쟁쟁한 작품들과 경쟁하여 각본상의 영예를 안은 것이다. 


  수상 소감으로 봉감독은 많은 영감을 주는 아내에게 감사하고, 대사를 멋지게 연기한 배우들에게도 감사하다고 했다. 한진원 작가는 봉감독에게 감사함을 표시하고, 미국에는 할리우드가 대한민국에는 충무로가 있다. 충무로의 모든 사람들과 영광을 함께 나누고 싶다고 했다.

  기생충은 빈부의 차이에서 오는 계급 갈등을 색다르게 표현한 작품으로 송강호 등 배우들의 실감나는 연기가 압권인 영화이다. 자본주의 빈부 차, 계급 차이를 완성도 높게 표현한 작품이라고 생각한다. 


  영화를 좋아하는 한 사람으로 우리나라 영화가 아카데미 상 후보가 되었다는 것만 해도 좋았는데, 수상까지 했다는 것이 한국인의 저력을 나타내는 쾌거라고 생각한다.

 이어 국제 장편 영화상, 감독상, 작품상까지 휩쓸어 제92회 아카데미 영화시상식에서 올해 최고의 영화임을 증명하였다.

  요즘 우한폐렴 코로나 바이러스로 움츠러든 시기에 정말 반가운 소식이다. 봉감독과 한진원 작가, 배우들과 스텝들 모두 건강하고 앞으로도 무한 열정을 발휘하여 훌륭한 영화로 국민들의 감성을 어루만져 주었으면 좋겠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