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추트레인 추신수 신세계 이마트와 27억원에 입단

추추트레인 추신수 신세계 이마트와 27억원에 입단



  메이저리그에서 한국 야구의 매서움을 보여줬던 추신수가 국내 프로야구에 입성한다. 이대호가 받았던 25억원을 넘어 27억원의 역대 최고연봉으로 신세계 이마트 야구단에 입단한다. 신세계 야구단은 지난 달 SK와이번스 야구단을 인수한 그룹이다.


추신수는 2007년 해외파 특별 지명에서 SK의 지명을 받았다. 그래서 국내로 복귀하면 SK선수로 뛰어야 하는데 SK를 신세계 이마트가 인수했으므로 신세계 이마트의 유니폼을 입는 것이다.


추신수의 연봉은 27억원인데 이중 10억원은 사회공헌활동에 쓰인다고 한다. 추신수는 메이저리그의 몇몇 팀에서 좋은 조건을 제시했지만 국내 무대로 복귀하기로 하였다고 한다.

추신수는 곧 귀국하여 2주간 자가격리 후 팀 훈련에 참가할 계획이다. 부산고 졸업 후 2001년 시애틀 매리너스와 계약한 후 2005년 시애틀 소속으로 데뷔하였다. 16시즌동안 클리블랜드, 신시내티, 텍사스 등을 거치며 통산 타율 0.275, 1,671안타, 218홈런 782타점을 기록했다. 이는 메이저리그 아시아 선수 역대 최다 홈런과 타점을 기록한 선수가 된다.


텍사스와 1억 3천만달러(7년간)의 계약이 2020년 종료되어 다른 팀과 입단 협상을 벌였지만 성사되지 않고 국내로 복귀하게 된 것이다.


거물급 선수의 영입으로 신세계 이마트 야구단은 창단 첫 해에 우승도 바라볼 수 있는 강팀이 된 것 같다. 아무쪼록 코로나19가 빨리 극복되어 야구장에서 추신수의 활약하는 모습을 관람하고 싶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