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바이오로직스 삼바 모더나 백신 위탁생산 양해각서 체결

반응형

삼성바이오로직스 삼바 모더나 백신 위탁생산 양해각서 체결


미국을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한미 간 백신 협력 현장을 찾았다. 우리 나라 기업들이 미국 제약사들과 코로나19 백신 생산과 관련된 양해각서를 체결하는 현장이었다.

양해각서 체결 내용

1. 삼성바이오로직스 삼바는 모더나 백신을 위탁 생산한다.
2. SK 바이오사이언스는 노바백스 기술을 이전 받는다. mRNA 백신을 공동연구한다.

문재인 대통령과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포괄적 글로벌 백신 파트너십을 구축하기로 합의를 하였다. 이에 따른 백신 허브를 구축하는 우리나라 바이오 산업의 첫 걸음이다. 


양해각서 체결로 백신 수요를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생산기지를 갖게 되었다. 이에따라 동맹국과 개발도상국이 필요로 하는 백신을 생산해 내게 된 것이다.

미국의 원천 기술과 한국의 백신 생산 능력과 합쳐져 세계가 필요로 하는 백신 생산량을 획기적으로 늘릴 수 있게 되었다. 우리나라 기업들은 이번 기회를 통해 전문성과 백신 개발 역량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다.

팬데믹 종식에 기여할 듯

삼성바이오로직스 삼바는 해외에서 생산된 모더나 원액을 우리나라에서 완제 충전하여 공급할 예정이다. 모더나는 mRNA에 기반된 신약과 백신 기술이 우수한 기업이고 삼바는 세계적인 생산기술을 확보한 기업이다. 이제 두 기업이 손을 잡았으니 백신 공급 부족 문제를 해결하여 세계인들이 일상으로 빠르게 돌아갈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우리나라는 아스트라제네카, 노바백스, 스푸트니크V 백신을 위탁 생산하고 있는데 모더나 까지 국내 생산이 이루어져 우리나라는 명실상부한 글로벌 백신 생산 허브가 된 것이다.

코로나 백신이 안정적으로 공급되어 세계적 팬데믹을 하루빨리 종식시켰으면 좋겠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