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로결석 원인과 요로결석에 좋지 않은 음식


요로결석이란 말 그대로 오줌 길에 돌이 생기는 것이다.

신장, 방광, 요도에 칼슘이나 요산이 응결되어

돌이 생기는 질환이다.

요로결석은 소변의 흐름을 방해하여 극심한 통증이 수반된다.

심하면 요로감염이나 신부전과 신장기능이 망가질 수도 있다.


유전적 요인, 동물성 단백질 과잉 섭취, 수분 부족 등이 

발병 원인으로 꼽히고 있다.

특히 여름에는 체내 수분이 땀으로 많이 배출된다.

그러면 소변이 농축되는데 이때 요로결석이 잘 생긴다.

그러므로 수분을 알맞게 섭취해 줘야 한다.


옆구리가 통증이 있어 병원에 가서 요로결석을 진단 받기도 한다.

그런데 통증을 잘 느끼지 못하거나, 증상이 없다고

방치하기도 한다.

이럴 때 결석이 요관을 막아 소변이 신장에 정체 되어 있으면

신장 기능이 망가질 수도 있으니 주의가 요구된다.

의심 증상이 조금이라도 있거나 유전적 요인, 통풍 환자들은

발병 위험이 높으므로 정기적인 검진이 꼭 필요하다.


아까도 여름에 많이 발생한다고 했는데, 여름에는 물을 하루에 2L이상

여러 번 나눠서 먹으면 좋다.

여름에는 땀을 흘리면서 소변량이 적어,

칼슘이나 요산이 요로에 농축된다.

이런 칼슘이나 요산이 요로결석을 만드는 성분이다.

그런데 물을 자주 마시면 소변과 함께 빠져나가므로 

요로결석 예방에 도움이 된다.


요로결석이 생길 수 있는 사람들은

짠 음식, 비타민 C 섭취도 자제하는 것이 좋다.


<요로결석에 좋지 않은 음식>

-칼슘이나 요산을 만드는 음식입니다.

가급적 많이 먹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그러면 결석이 생길 위험을 줄일 수 있습니다.

-짠 음식

-시금치

-견과류

-닭고기

-돼지고기


가까이에 사는 작은 할머니가 요로결석에 걸려

엄청난 고통을 느끼며

입원했던 적이 있습니다.

제가 차로 병원에 모셨는데,

가시는 내내 너무 너무 아프다고 하셨습니다.


결석 날카로운 부분이 자신을 베는 느낌이라고 하며

심한 통증을 호소했습니다.

다행스럽게 병원 며칠간 입원하여 치료를 잘 끝내고

건강을 되찾았습니다.

제가 곁에서 보았기에 요로결석 고통이 얼마나 큰 것 인지는

간접 경험을 해 봤습니다.

이 글을 쓴 다음 물 한잔 마셔야겠습니다.


  1. parkbom8997 2019.05.22 22:09 신고

    많은 파워블로거들과 마케팅 전문가들은 블로그 상위 노출을 위해서 수익키워드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검색한 키워드의 연관 키워드 및 각 검색 엔진에서 제공하는 자동 완성 키워드등을 이용해서 수익화를 진행 할 수 있습니다. 현재 이런 수익키워드를 일정 조건들을 맞추어 1일 12개씩 선착순으로 지급하는 유료 서비스를 진행합니다. 문의는 카카오톡 오픈채팅방 https://open.kakao.com/o/sFfI57pb 에서 문의 바랍니다. (문의시간 : 오전 11시 ~ 오후 3시, 오후 6시 ~ 오후 12시)

개에 의해 구조된 생매장 된 신생아


태국에서 신생아가 생매장 되었다.

범인은 10대 엄마였다.

태국 북부 반농캄 마을에서 생매장 된

남자 아이의 냄새를 맡은 개가

그 주위에서 컹컹 짖어대니

사람들이 이상하게 생각했다.


소떼를 돌보는 그 개는 평소 영리한 개였다.

그 개 이름은 핑퐁인데

개주인은 핑퐁과 함께 

시간 보내는 것을 좋아했다.


그날도 핑퐁이 계속 짖어대서 이상하게

생각한 개주인은 땅을 파보았다.

그랬더니 아이가 있는 것이었다.


다행히 숨이 붙어 있어 병원으로 신속하게 옮겨

치료를 잘 받고 건강을 회복했다고 한다.


자신의 임신 사실을 숨기려한 철없는

15살 엄마가 벌인 일이었다.


귀중한 생명을 구한 핑퐁이란 개를 가진

주인은 너무 행복할 것 같다.

개 덕분에 생명을 구했으니 얼마나 보람 있을까?


한편 아이를 생매장한 15살 엄마는

신생아 살인미수 혐의로 기소되었다.

아이는 친모의 부모가 키우기로 했다고 한다.


원치 않는 임신을 막으려면

피임 방법을 잘 알아야 할텐데...

아무런 대책 없이 임신하고,

그걸 숨기려 아기에게 해서는 안되는 일을 하다니..


생명은 소중한 것이다.

자신이 낳았다고 함부로 생명을 빼앗을 수는 없다.

소중한 목숨을 건져 준 개의 능력이 새삼 놀랍다.


그 아이는 분명 하늘에서 생명을 다시 준 것이니

뭔가 큰일을 할 것 같은 예감이 든다.

건강하게 잘 자라서 훌륭한 사람이 되었으면 좋겠다.



'일상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건강보험  (0) 2019.05.23
개에 의해 구조된 생매장 된 신생아  (0) 2019.05.20
스승의 날을 맞이하며  (0) 2019.05.13
쪽방 비즈니스  (0) 2019.05.12
비트코인 다시 오른다. 비트코인의 미래는?  (0) 2019.05.11
여혐 인셀의 뜻과 인셀범죄  (0) 2019.05.06

안산시 임신부 100원 택시


경기도 안산시에는 행복택시가 있다.

임신부들이 산부인과를 갈 때

100원만 내면 되는 택시이다.

임신부들은 주기적으로 산부인과에 가야 하는데

배가 불러옴에 따라 불편한 점이 한 두 가지가 아니다.

이에 안산시에서 아이 낳고 살기 좋은 도시를 만들기 위해

100원 택시를 도입한 것이다.

100원 택시가 없다면 임신부들은 버스를 탈 때

사람들이 양보를 잘 해주지 않아

자리 잡기가 어렵다.

임신부도 서서 가기 어렵지만,

누군가 자리를 양보를 해도,

미안한 감정이 드는 것은 어쩔 수가 없다.


100원 택시는 임신부가 콜센터에

임신확인서를 제출하고 등록하면

한 달에 총 4번을 이용할 수가 있다.

만약 안산시 이외의 지역으로 임신부가 병원을 가게 된다면

5km마다 100원을 받는

콜택시도 도입할 예정이라고 한다.


이것은 개인적으로 잘하는 정책이라고 생각합니다.

사회적으로 약자인 임신부, 노약자, 어린이, 장애인 등

도움이 필요한 사람에게는 국가가 나서서 도움을 줘야 합니다.


임신부가 자가 운전 하기는 어렵고,

그렇다고 남편이 회사 가지 않고

임신부를 병원 데리고 가기 어려운데

100원 택시는 눈치 보지 않고 이용할 수 있어

너무나 좋은 정책이라고 생각됩니다.


아이를 많이 낳을 수 있는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했으면 좋겠습니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