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약품 임신중절약 미프진 도입 예정

반응형

현대약품은 먹는 임신중절약인 <미프진>을 도입한다고 밝혔다. 미프진은 영국 제약사 라인파마 인터내셔널에서 생산하는 먹는 임신중절약이다. 현대약품은 국내판권과 독점공급 계약을 맺었다고 한다. 국내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허가신청서를 제출하기 위해 식약처와 협의 단계라고 한다.


세계보건기구에서 필수 의약품으로 지정한 미프진은 미국과 유럽 등 70여개국에서 임신 중단 약물로 사용하고 있다.

하지만 국내에서는 미프진을 아직 사용할 수 없다. 낙태죄가 폐지되었는데도 미프진 사용은 불법이다. 국내에서 식약처에 승인된 임신중절약이 없기 때문에 사용할 수 없다.

그래서 여성계는 임신중절약으로 안전성이 뛰어난 미프진을 허가해야 한다고 주장해 왔다. 원치 않는 임신을 막기 위해서는 허가를 서둘러야 한다는 입장이다.

이에 식약처는 허가 신청이 들어오면 빠르게 검토를 한다는 계획이다. 보통 허가 신청이 들어오면 대략 6개월 정도가 걸린다. 


이젠 약으로도 안전하게 임신중절을 할 수 있다면 허가하지 않을 까닭이 없다고 생각한다. 다만 여성의 건강을 해치지 않는 약이어야 한다. 의사와 약사의 정확한 처방아래 사용해야 한다.

댓글(1)

  • hjhfgd
    2021.05.12 22:08

    산부인과메일biubiu0707@naver.com
    중절수술은 신중한 판단을 하셔야합니다
    출혈도 크고 몸조심해야할게 많아서리 생리리듬 회복에도 상당한 시간이 걸리는데...
    수술비용+후유증 감당하기가 쉽지 않아여 최악의 경우 불임될수도 있어서여
    생리리듬 회복에도 상당한 시간이 걸려서여 필요하면 메일(쪽지)보내주세여 도와드릴게여
    (카카오 LV5252)으로 연락주세여 개인적으로는 미혼모시설을 추천합니다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