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자책 대여서비스


요즘은 휴대폰으로 언제든지 책을 읽을 수 있다.

하지만 사람들은 책을 잘 읽지 않는다.

돈 조금만 내면

양질의 지식과 정보를 얻을 수 있는데

책을 읽지 않는 세태가 아쉽기만 하다.


요즘은 나도 책을 한 달에

3~4권 정도밖에 읽지 못한다.

핸드폰으로 주로 유튜브 시청이나

뉴스 등을 검색하여 보기 때문이다.

그래서 요즘은 전자책을 읽으려고 무던히도 노력한다.


갤럭시 노트는 화면을 캡처한 후

펜으로 선을 그으며

전자책을 읽을 수 있어 많이 이용하고 있다.


그럼 전자책 대여서비스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

현재 우리나라는

4개의 회사가 경쟁을 벌이고 있다.


1. 밀리의 서재

-2017년 10월 출시

-누적 이용자수는 70만명 이상

-월 9900원으로 3만여종의 책을 읽을 수 있다.

-회원가입하면 첫달 무료

-리딩북 기능 지원


2. 샘 무제한(교보문고)

-교보문고에서 3만 여권의 책을

무제한으로 볼 수 있음

-현재 36만명 이상 가입하여 이용 중

-서비스 이용 첫달은 무료

-6월까지 신규 가입 회원들은

추가 3개월 동안 6500원

-월 9900원의 이용료


3. 리디셀렉트(리디북스)

-전자책 50년 대여 서비스 실시했으나 말만 대여일 뿐

종신서비스여서 판매와 다름없다고 판단

-전자책 대여기간은 3개월 이내로 하기로 함

-월 6500원

-저렴한 금액으로 가성비가 높은 서비스


4. 북클럽(예스 24)

-첫달 이용은 무료

-매일 업데이트되는 도서

-월 5500원: e북 무제한 이용, 첫달 무료

-월 7700원: e북 무제한 이용,

첫달 무료, 첫달 북클럽 머니 1500원 지급,

매달 북클럽머니 4500원 지급

-언제든지 클릭하여 해지할 수 있음


전자책을 출퇴근 시간에 이용하면

한 달에 최소 3권 이상은 읽을 수 있습니다.

책을 읽어야 사람답게 살 수 있습니다.

저도 지금부터 책을 열심히 읽을 것입니다.


'생활 정보'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전태일 기념관 개관  (0) 2019.05.02
근로자의 날 휴무 하는 곳은  (0) 2019.05.01
전자책 대여서비스  (0) 2019.04.28
천국의 과일 걱 게욱  (0) 2019.04.23
식물 재배기 가전제품 <하베스>  (0) 2019.04.19
자기 몸 긍정주의 나나랜드  (0) 2019.04.13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