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번 충전으로 1000km주행 가능한 세라믹 전지 개발

한번 충전으로 1000km주행 가능한 세라믹 전지 개발


  전기차는 충전하는데 시간이 걸리고 주행 거리가 길지 않다는 단점이 있다. 하지만 전기차는 유지비가 아주 적게 들고, 공해물질을 거의 배출하지 않아 친환경적이다. 직장 동료가 전기차를 몰고 있는데 아주 만족한다며 나보고도 전기차를 사라고 적극 권장한다.


한번 충전으로 1000km 주행

  이제 전기차의 단점인 주행거리를 극복할 수 있는 세라믹 전기차 전지를 개발했다는 소식이다. 한번 충전을 하면 1000km이상 주행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울산과기원과 삼성전자 종합기술원이 공동 연구를 통해 리튬공기전지 내부의 유기물질을 세라믹 소재로 바꿔 전지 수명을 크게 늘렸다고 한다.

리튬공기전지의 장점

  리튬공기전지는 현재 주로 사용하는 리튬이온전지보다 10배 넘게 에너지를 저장할 수 있다. 금속을 사용하는 리튬이온전지보다 가볍고 주행거리도 길어 차세대 전기차 전지로 관심이 높다. 특히 세라믹 소재는 이온전도성과 전자전도성이 우수해서 더욱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세라믹 소재의 장점

  서동화 울산과기원 교수는 <이번에 개발한 세라믹 소재는 전자와 리튬이온을 동시에 전달할 수 있다. 그래서 리튬공기전지뿐만 아니라 모든 전지 분야 에 활용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012345678910

  우리나라 과학자들이 전기차 전지분야에서 훌륭한 연구결과를 도출해냈다. 꼭 상용화가 되어 우리의 기술력을 세계 만방에 떨쳤으면 좋겠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