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용반도체 대란, 신차 구입 어려운 이유

반응형

차량용반도체 대란, 신차 구입 어려운 이유

요즘 자동차 구입하기가 매우 어렵다. 돈이 있어도 신차를 구입하기 어렵다. 1~2년은 기다려야 신차를 타 볼 수 있다.
해가 바뀌면 년식도 변경될 수 있어 추가금까지 내야 한다. 도대체 새차를 사는데 왜 이렇게 오래 기다려야 할까?


지난 해 초만 해도 새차를 6개월 정도면 구입할 수 있었다. 그런데 요즘은 2년 가까이 대기해야 한다. 현대차 산타페 하이브리드 모델은 16개월 이상 대기해야 한다.
요즘 인기있는 아이오닉 전기차도 1년 넘게 기다려야 타 볼수 있다.

차량용 반도체 공급부족

신차 구입이 어려운 가장 큰 이유는 반도체 공급 문제이다. 세계적으로 반도체 수요는 계속 늘어나고 있다. 차량용 반도체는 전기차 수요 급증으로 많이 딸린다.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러시아가 전쟁을 이르켜서 각종 원자재 수급이 어렵다. 그러다 보니 가격은 엄청나게 올랐다. 


화물연대 총파업

상황이 이런데 화물연대 총파업까지 생기면서 자동차 공장에 부품 수급이 어려워졌다. 부품이 없으니 차량 생산을 할 수가 없다. 화물연대 파업으로 완성차 탁송이나 수출도 어려운 실정이다.


소비자들은 불만이 많다. 자동차 회사도 빨리 차량을 고객에게 배달하기 위해 직접 차를 몰고 가져다 준다. 그런데 새차를 자동차 영업사원이 먼저 몰게 되어 기분이 언짢은 고객들도 있다. 이게 싫은 고객은 직접 출고센터에 가서 가져온다.

전기차 수요가 늘어나서 앞으로 반도체 공급문제는 3~4년 더 이어질 수 있다고 하니 새차를 구입할 사람들은 미리 계약조건을 따져 년식 변경에 따른 추가금도 잘 알아보고 계약해야 한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