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기순 도박인생 접고 봉사로 즐거운 인생

황기순 도박인생 접고 봉사로 즐거운 인생

  황기순은 한참 잘나갈 때 개그맨으로 큰 인기를 얻었다. 유행어 "척보면~ 압니다."를 히트하며 엄청난 인기를 얻었다. 그러다가 가게를 냈는데 아무것도 모르는 상태에서 전문가를 앉혀두고 운영하다보니 6개월 뒤 빚만 지게 되었다. 그래서 그 빚을 갚고자 1997년 필리핀 카지노에 간 것이 엄청난 화근이 되었다. 빚을 갚으려다 오히려 빚만 키우고, 자신도 연예계를 떠날 수 밖에 없었다. 첫 번째 부인과도 사이가 멀어져 이혼하고 말았다.

  이후 도박 사건을 속죄한다는 마음가짐으로 봉사활동을 성실하게 하며 새 삶에 대한 의지를 불태웠다. 그런 노력이 있었기에 2005년에는 보건복지부 사회봉사 장관상을 수상하기도 하였다. 작년에는 도박을 했던 필리핀에 가서 장애인들을 위한 휠체어를 기부하는 등 좋은 일을 하고 있다.


  황기순은 사업에서 생긴 빚 5억이 있었는데, 이걸 갚으려다 도박을 손대서 오히려 빚이 1억원 더 늘어났다. 비행기 타고 돌아올 돈도 없어 필리핀에서 어렵게 생활했다고 한다. 동료 개그맨들의 도움으로 황기순은 한국으로 돌아온다. 그리고 형사처벌을 받는다. 동료 개그맨들은 그를 외면하지 않고 지속적인 도움을 줬다. 도박 중독을 벗어날 수 있도록 응원해주고, 편지도 써서 황기순이 힘을 내도록 해줬다.

  현재 빚은 다 갚은 상태이다. 돈이 조금이라도 생기면 은행에 가서 송금을 하며 빚을 갚았다. 그래서 지금은 재산도 모았다고 하며 말하는 모습이 참 멋있다고 생각한다. 인생 패자부활전에서 승리한 사람이란 말을 들을 때 행복하고 감사하다고 말하는 황기순이 계속 즐겁게 방송했으면 좋겠다.


  황기순은 도박생활을 한 과거를 뼈저리게 반성하며 더 열심히 성실하게 살아야한다고 의지를 불태운다.  그리고 도박하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경고한다. 인생의 구렁텅이로 빠질 수 있고, 도박은 자신의 목숨을 걸어야 하는 노답 인생이라고....

아들과 놀아주는 자상함

황기순 손칼국수와 왕돈까스도 맛있다고 하니 한번 먹어보러 가야겠습니다. 방송에서 예전처럼 행복한 모습을 보니 나도 덩달아 즐겁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